경기도 DMZ국제다큐영화제, 난민 지원 위한 다큐&뮤직콘서트 열어

세계적 이슈 가운데 하나인 난민 문제를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와 음악을 감상하면서 지원도 할 수 있는 이색 문화행사가 열린다.

 

DMZ국제다큐영화제는 19일 오후 4시 고양 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다큐&뮤직콘서트’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콘서트는 다큐영화 ‘화이트 헬멧: 시리아 민방위대’ 상영과 간담회, 음악회 순으로 진행된다.

 

화이트 헬멧: 시리아 민방위대는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단편 다큐멘터리상을 수상한 작품으로 알레포와 터키에서 활동한 자원봉사 구조대 화이트 헬멧의 활동을 다루고 있다. 화이트 헬멧은 노벨평화상 후보로도 거론된 민간단체다.

 

폭탄이 쏟아지는 내전 현장에도 주저하지 않고 위험 속으로 향하는 ‘화이트 헬멧’을 쫓는 카메라는 시리아인들의 처참한 일상과 민간인들의 생명을 구하기 위한 사투를 오롯이 담아낸다.

 

영화상영후에는 DMZ국제다큐영화제 부조직위원장인 최성 고양시장, 비영리 공익변호사이자 난민지원네트워크 의장인 이일 변호사, 시리아 난민 구호 단체 ‘헬프시리아’의 압둘와합 사무국장, 카메룬 출신의 복서 압둘라예 아싼이 패널로 참여해 영화를 주제로 한 간담회가 진행된다. 이어 음악그룹 더블유 앤 자스(W&JAS)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밖에 공연장 로비에는 난민지원 시민단체들의 연대모임인 난민지원네트워크 후원으로 난민의 실상을 알리는 전시부스와 기부금 모금함이 설치된다.

 

다큐&뮤직 콘서트는 전석 1만원으로 고양문화재단과 인터파크에서 예매가능하다.

 

9회 DMZ국제영화제는 오는 9월 21일부터 28일까지 8일간 경기도 고양시(메가박스 백석), 파주시(메가박스 출판도시), 김포시(김포아트홀), 연천군(연천수레울아트홀) 일대에서 진행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9:13 [07:51]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마녀의 법정' 정려원-윤현민-전광렬, 강렬한 ‘세 가지 시선’ 포스터 공개!
'미스티' 김남주, 6년만의 컴백 “대본 읽고 온몸에 전율 일었다. 40대 마지막 열정 쏟아낼 작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이상엽, 표정만 봐도 심상치 않다! 신경전 포착!
김주혁X천우희, 아르곤’배우들이 직접 전하는 종영 소감&마지막 관전 포인트
'더패키지' 정규수X이지현, 패키지여행에 꼭 있는 트러블메이커 부부
'부암동 복수자들' 겁상실 이요원, 생계형 라미란, 내성적 명세빈, 3인3색 복수자가 만났다!
'사랑의 온도' 하명희 작가, “원작 소설과 구성, 캐릭터 다르다.”
'명불허전'김남길X김아중, 담담하고도 애틋한 이별! “돌아오겠다”약속 지킬 수 있을까?
공명, 눈빛부터 달라졌다! 멍뭉미 벗고 차가운 뇌섹남 변신! 깊어진 눈매 남성미 폴폴~
‘고백부부’ 장나라-손호준, 방귀 튼 리얼 ‘부부 케미’!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김미숙, 모두가 기다린 ‘사이다 모녀’! 김갑수에 반격 START!
‘마녀의 법정’ 정려원, 검찰 브리핑 스틸 첫 공개! 독보적 카리스마!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