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훈 결혼, 사랑과 믿음을 바탕으로 백년가약
 
배우 김석훈이 결혼한다.
 
24일 한 매체는 "김석훈과 예비신부는 교회에서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으며, 두 사람은 굳건한 신뢰와 애정으로 사랑을 키워 결혼을 결심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김석훈의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김석훈 씨가 오는 6 1서울 모처의 교회에서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예비 신부는 일반 회사에 재직 중인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을 쌓아온 끝에 백년가약을 맺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예식은 가족친지를 비롯한 가까운 지인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한 가정을 이루게 된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석훈은 지난 1998년 SBS 드라마 '홍길동'으로 데뷔했으며,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얼굴을 알렸다. 현재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 진행을 맡고 있다.
 
<사진 출처 - 김석훈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5:24 [15:17]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아침부터 눈부신 미모’ 차정원, 공항여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