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창정, 알고 보니 ‘슈퍼스타K’ MC였다? 잊혀진 그의 존재! 하차 이유 전격 고백 선공개!



가수 임창정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슈스케’ MC였던 과거를 털어놓는다. 모두의 기억 속에서 잊혀진 그의 존재가 드러나며 한바탕 웃음을 자아냈다.

 

오늘(18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임창정의 잊혀진 과거가 담긴 선공개 영상을 네이버 TV(https://tv.naver.com/v/9898041)를 통해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임창정은 오디션 프로그램 론칭 소식을 알렸다. 그는 ‘스타 양성 사관 학교’를 만들어 교장 역할을 맡고 있다고. 그는 “이사장은 정준호, 학생 주임은 이상민, 연기 담당 오지호-오현경, 댄스 담당은 세계 1위 댄싱 크루 저스트 절크”라며 화려한 트레이너 라인업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안영미는 “나도 배우고 싶다!”라고 호기심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임창정 역시 노래, 연기, 예능 등 다양한 과목을 소화하고 있다고 말해 감탄을 불러모았다.

 

이어 김구라가 강제로 잊혀진 기억을 소환했다. “임창정 씨가 ‘슈스케’ 처음에 사회 봤었어요!”라고 언급한 것. 이에 임창정은 “3회 만에 사람들이 들고일어났다. 임창정 진행 너무 미숙하다고”라며 솔직한 하차 이유를 고백했다.

 

임창정은 “다 잘할 순 없는 거죠~”라며 지난 과거에 대해 쿨하게 인정했다. 그는 “지금은 웃으면서 얘기할 수 있지만, 그땐 상처였어요”라며 우는 흉내를 내 모두의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임창정을 비롯해 승국이, 김대희, 김지민이 출연하는 ‘갑을 전쟁’ 특집은 오늘(18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네이버 TV MBC ‘라디오스타’ 영상 캡처>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9:18 [15:24]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