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온주완, '모두의 거짓말' 훈내 폭발 첫 등장! 국민 따도남 등극



배우 온주완이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모두의 거짓말’(연출 이윤정/극본 전영신, 원유정/제작 스튜디오드래곤)에 훈내 폭발 첫 등장을 선보였다. 따뜻한 눈빛으로 여심을 저격하며 ‘국민 따도남’으로 등극한 것.

 

지난 12일(토), 13일(일)에 방영된 ‘모두의 거짓말’ 1화, 2화에서는 다정한 매력을 보여주는 영민(온주완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영민은 아버지를 잃은 서희(이유영 분)를 위로하기 위해 빈소에 들러 다정한 말투로 진심 어린 위로를 건네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녹이는 것은 물론, 상훈(이준혁 분)의 안부를 묻는 말에 “출장 중이라. 소식 갔을 테니까 곧 올 거야.”라며 걱정 어린 눈빛으로 서희를 다독여 보는 이들을 찡하게 만들었다.

 

또한 상훈의 잘린 손을 확인하고 충격에 빠진 영문(문창길 분)을 부축하며 “회장님, 일단 나가 계시죠.”라며 침착하고 듬직한 매력을 보여주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기도.

 

더불어 서희에게 위로를 건네는 장면에서 선보인 영민의 완벽한 수트핏과 비주얼은 안방극장의 눈길을 끌기에 충분했다. 도회적인 비주얼과 깊이 있는 눈빛 연기로 여심을 저격하며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든 것.

 

이처럼 온주완은 살갑게 서희를 걱정하는 모습부터 듬직하게 영문을 보필하는 모습까지 보여주며 앞으로 보여줄 영민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이유영, 이민기, 서현우 등 연기파 배우들과 어떤 찰떡 호흡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아버지의 갑작스런 죽음 이후 실종된 남편을 구하기 위해 국회의원이 되는 여자와 단 한 명의 죽음도 넘길 수 없는 형사의 진실을 좇는 시크릿 스릴러 OCN ‘모두의 거짓말’은 매주 토, 일 10시 30분에 방영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10:14 [12:2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