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부친상, 슬픔속에 빈소 지켜

 

▲     ©

개그맨 김원효가 부친상을 당했다.
 
14일 한 매체는 "김원효의 아버지가 이날 오전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김원효의 아버지는 지난 4월 \'특발성 폐섬유화증\'이라는 희귀병으로 폐 이식수술을 받고 투병을 이어왔으나 결국 이날 눈을 감았다고 전했다.
 
김원효는 현재 아내 심진화와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11일 김원효는 자신의 SNS을 통해 "숫자 1이 이렇게 가슴아플 줄 몰랐네...아버지... 얼른 회복하셔서 답장보내주세요...사랑합니다.아버지..."라는 글을 남기며 아버지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낸 바 있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에 누리꾼들은 \"정말 마음이 아픕니다\" ,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좋은 곳으로 가세요\" , \"힘내시고 어머님 잘 보살펴주세요.\" 라는 댓글로 위로했다.

 

<사진 출처 - 김원효 인스타그램>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email protected]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10:14 [16:0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