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2018년 생활임금 시급 8,020원
▲ 2018년동두천시생활임금 결정


동두천시(시장 오세창)는 지난 13일 동두천시 생활임금위원회를 개최해 내년도동두천시생활임금 시급을 전년 대비 12.5% 인상된 8,020원으로 결정했다고밝혔다

 

생활임금제는 최저임금의 문제점을 보완하는 제도로서 근로자가 인간다운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적절한 생활임금 기준을 정해 서민의 복지를 증진하는데 목적이 있다.

 

생활임금은 정부고시 최저임금 평균 인상률과 시 재정여건, 정규직 급여 수준 등을 고려해 결정됐다. 내년 생활임금 적용대상은 시 소속 기간제 근로자 224명 중 90여명이다.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을 근로자 1인당 월 급여로 환산하면 1,676,180원으로 지난해 1,490,170원보다 186,010원이 더 많아 서민 생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세창 동두천시장은"이번 생활임금이 저임금 근로자의 생활수준을 보장해소득 격차 해소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동두천시 생활임금은 2016년 송흥석 동두천시의원(자유한국당·나선거구)의 발의로 조례가 제정되어 2017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9:14 [12:0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마녀의 법정' 정려원-윤현민-전광렬, 강렬한 ‘세 가지 시선’ 포스터 공개!
'미스티' 김남주, 6년만의 컴백 “대본 읽고 온몸에 전율 일었다. 40대 마지막 열정 쏟아낼 작품.”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이상엽, 표정만 봐도 심상치 않다! 신경전 포착!
김주혁X천우희, 아르곤’배우들이 직접 전하는 종영 소감&마지막 관전 포인트
'더패키지' 정규수X이지현, 패키지여행에 꼭 있는 트러블메이커 부부
'부암동 복수자들' 겁상실 이요원, 생계형 라미란, 내성적 명세빈, 3인3색 복수자가 만났다!
'사랑의 온도' 하명희 작가, “원작 소설과 구성, 캐릭터 다르다.”
'명불허전'김남길X김아중, 담담하고도 애틋한 이별! “돌아오겠다”약속 지킬 수 있을까?
공명, 눈빛부터 달라졌다! 멍뭉미 벗고 차가운 뇌섹남 변신! 깊어진 눈매 남성미 폴폴~
‘고백부부’ 장나라-손호준, 방귀 튼 리얼 ‘부부 케미’!
'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김미숙, 모두가 기다린 ‘사이다 모녀’! 김갑수에 반격 START!
‘마녀의 법정’ 정려원, 검찰 브리핑 스틸 첫 공개! 독보적 카리스마!
인기기사

채수빈, 싱그러운 화이트 화보로 근황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