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선' 강민혁을 성장시키는 하지원의 충고 (feat.사실은_위로)


MBC 수목미니시리즈 ‘병원선’(극본 윤선주, 연출 박재범,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의 하지원이 던지는 공감과 충고가 트라우마에 갇혀있던 강민혁을 성장시키고 있다.

 

#. “머리가 아니라 몸이 기억한다.”

 

송은재(하지원)가 어김없이 바닷가를 달리는 새벽 시간, 내과 진료실에도 불이 켜 있었다. 곽현(강민혁)이 인체 모형을 상대로 기관 내 삽관 연습을 하고 있었던 것. 이를 시도할 때마다 아득해지는 정신과 떨리는 손, 그 트라우마를 극복하기 위해서다. 머리나 심장이 아무리 방해해도 손으로 기억하고 싶다는 현에게 은재는 백 마디 말보다 강력한 담담한 공감을 전했다. “실전에서는 머리가 아니라 몸이 기억하는 걸 쓴다”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현에게 보내는 지극히 송은재다운 덤덤한 응원이었다.

 

#. “의사는 실패를 통해 성장한다.”

 

현은 은재가 일하는 거제제일병원 응급실에서 자원봉사를 시작했다. 인체 모형을 상대로 한 연습만으로는 트라우마를 극복하기에 한계가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 눈앞에서 피를 토하며 쓰러졌던 무속인 박오월(백수련)에게 아무것도 하지 못했던 순간을 선명하게 기억하는 현은 “할머니가 쓰러진 날, 선생님이 없었다면 그 자리에서 할머니 돌아가셨겠죠?”라며 자신의 두려움과 망설임을 은재에게 고백했다. 아무것도 아닌 일로 환자를 놓치는 그런 의사로 살고 싶지는 않다는 것. 이에 은재는 “의사는 실패를 통해 성장한다”는 단호한 충고를 건넸다. 실패의 대상이 사람이라는 게 잔인한 일이지만, 그래도 현의 실패가 틀린 것만은 아니라는 것. 이어 “이 손아래서 죽어간 환자가 얼마나 될 것 같아요? 선생님 보다 몇 배는 될 거 같지 않아요?”라며 덤덤한 위로를 건넸다. 곧이어 머쓱한 듯 위로가 아니라 충고라고 말했지만, 은재의 충고는 늘 현에게 위로가 되어 그를 성장시키고 있다.

 

‘병원선’ 측은 “송은재는 위로보다는 충고를, 달콤한 거짓보다는 쓰디쓴 진실을 말하는 사람”이라며 “그 충고를 올바르게 받아들일 줄 아는 곽현이 트라우마를 극복하게 될 모습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병원선’ 오늘(14일) 밤 10시 MBC 방송.

 

사진제공= 팬엔터테인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09:14 [14:0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배틀트립’ 윤해영-양정아, ‘살기 좋은 도시’ 7위 후쿠오카 비밀코스 대공개!
‘개콘’ ‘대화가 필요해 1987’ 박남정, 장동민 돌직구 디스에 당황!
송중기 ‘디올 옴므 쇼’ 참석, 파리를 뒤흔든 매력
'크로스' 고경표-전소민, 끈끈 케미 비결은? 달콤살벌 목 조르기!
‘무한도전’ 하하, ‘칠순잔치X레게파티’ 단독 공연 포착! 이거 실화냐? ‘소리질러~~’
'배틀트립' 윤해영, 뱀파이어 동안 미모! 세월 역주행 비주얼 과시!
'유희열의 스케치북' 음원 차트 이변의 주인공 장덕철 출연! ‘그날처럼’ 방송 첫 무대공개!
' 1박 2일' 차태현-김종민-정준영, 허허벌판 황야 취침 예고! 야외 취침 新 패러다임!
‘언터처블’ 진구-김성균, 시청자 아쉬움 달랠 종영 소감&미공개 비하인드 공개!
‘개콘-속 보이스’ 김준호, 김동현에 헤드락+암바 2종 콤보! ‘대굴욕’
혜리, 민트 백팩으로 상큼한 여대생룩 완성
‘워너원’ 박우진X박지훈, 선글라스 화보 속 “멋이란 게 폭발했다”
인기기사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