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추석 연휴 정상방송! 김재욱-조보아 본격 등판, 4각 러브 라인 온도 달군다


추석 연휴에도 정상방송되는 ‘사랑의 온도’. 오늘(2일) 방송에서는 애정전선에 본격 등판한 김재욱과 조보아가 사랑의 온도를 높일 예정이다.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극본 하명희, 연출 남건,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 이현수(서현진)와 온정선(양세종)에 대한 마음을 드러내기 시작한 박정우(김재욱)와 지홍아(조보아). 두 사람의 등장으로 ‘사랑의 온도’의 러브라인의 온도는 더욱 뜨거워질 예정이다.

 

현수와 정선을 런닝 동호회에 불러내 두 사람을 만나게 해준 장본인 홍아. 자신이 모르는 사이 부쩍 정선과 가까워진 현수에게 “걔 바람둥이야. 걔 처음에 나한테 얼마나 끼 부렸는데”라며 없던 일도 만들어내며 질투심을 드러냈다. 홍아는 정선이 일하는 식당에 출근도장을 찍으며 정선의 곁을 맴돌았지만, 정선은 자꾸만 다가오는 홍아에게 “편하니까. 친구잖아”라고 분명하게 선을 그었다.

 

현수를 특별하게 대하는 정선이 못마땅했던 홍아는 함께 드라마 작가를 준비하던 현수가 공모에 당선되자 눌러왔던 열등감이 폭발했다. 프랑스에서 요리 공부를 하던 정선에게 현수에 대한 진심을 듣고, “언니랑 너랑 말이 되니? 언니 지금 되게 잘 나가는 남자랑 사귀어”라며 없는 애인까지 만들어 정선을 오해하게 했다.

 

질투에 눈이 먼 홍아와는 달리, 정우는 든든히 현수의 옆을 지켰다. 분명한 을의 입장에서도 당찬 현수의 태도에 끌려 함께 일할 것을 제안했던 정우. 보조작가 자리를 잃고 갈 곳 없어진 현수는 정우의 제안을 받아들였고, 1년간 현수를 지켜봐온 정우는 "가족을 만들고 싶어. 너하고 라면 즐겁게 살 수 있을 거 같다”고 프러포즈까지 했다. 하지만 그 순간에도 사랑하는 남자가 있다고 눈물을 터뜨리는 현수가 당황스러웠지만, 그녀를 따뜻하게 안아준 정우였다.

 

이후 정우는 대표와 소속 작가의 관계를 유지하며 가장 가까이서 현수의 방패막이 되어주었다. 감독과의 싸움에서 불리한 입봉 작가 현수를 위해 동분서주하는 모습에서는 소속 작가를 생각하는 대표를 넘어, 현수를 아끼는 남자 정우의 마음을 엿볼 수 있었다.

 

바빠도 밥은 먹자며 현수를 데리고 온 굿스프 앞에서 정선을 마주친 정우. 정우가 현수와 정선의 관계를 알게 되면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그리고 정선에 대한 홍아의 마음이 진짜 사랑인지 현수에 대한 열등감에서 비롯된 질투인지가 더욱 궁금해졌다. 5년 만에 다시 만난 네 사람의 관계는 어떻게 흘러갈까.

 

‘사랑의 온도’ 매주 월,화 밤 10시 방송.

 

사진제공 = 팬엔터테인먼트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7:10:02 [12:3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구내식당’ 성시경 적성 찾았다! ‘건설현장 육체노동 딱 맞아’
'오늘의 탐정', 충격 반전 엔딩+예측불허 예고! 동시간 시청률 2위!
종영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이유영 꽉 닫힌 해피엔딩
'플레이어' 송승헌-정수정-이시언-태원석, 미리 보는 2분 하이라이트 영상 전격 공개!
‘전지적 참견 시점’ 크러쉬-매니저, 빙구美 폭발! ‘리얼 브라더’ 케미 예고!
'뷰티 인사이드' 눈물 글썽 서현진 VS 시크한 이민기 병원 옥상 첫 만남 포착
‘나인룸’ 김희선, “무조건 도전하고 싶은 캐릭터였다“ 남다른 애정 드러내!
‘프리스트’ 연우진-정유미-박용우, 뜨거웠던 대본 리딩 현장 포착!
‘하나뿐인 내편’ 유이, 험난한 가시밭길 삶 예고? 폭풍 ‘감정열연’ 스틸 컷 공개!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구혜선과 함께 대망의 강원도 첫 방송!
'추석특집 뜻밖의 Q in 조선’ 이수근-전현무-은지원-유세윤, 4왕자로 깜짝 변신 포착!
‘마성의 기쁨’ 최진혁,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공개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