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산서구, 현장 근로자 휴식 보장… 혹한기 사고 방지

고양시(시장 최성) 일산서구는 최근 한파경보가 발령되는 등 추위가 맹위를 떨침에 따라 현장근로자를 대상으로 혹한기에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기로 했다.

 

한파경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5℃ 이하인 날이 2일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거나 전날보다 급강하 하는 경우에 발령된다. 이때 바람까지 불면 체감온도는 걷잡을 수 없이 떨어진다.

 

환경미화원처럼 장시간 야외에서 작업하는 사람은 저체온증과 함께 동상의 위험이 매우 커진다. 특히 손, 발, 귀 등 말단부에 있는 신체조직은 위험에 직접적으로 노출될 수밖에 없다.

 

이에 구는 야외에서 작업하는 근로자의 안전과 고충을 감안해 환경미화원·공원관리원 등 현장근로자를 대상으로 혹한기 충분한 휴식을 보장하고자 한다. 이른 아침이나 저녁 등 기온이 낮은 시간대에는 가급적 야외작업을 자제하도록 했다. 또 체조 등으로 경직된 몸을 푼 다음 작업에 임하도록 하고 방한복은 물론 방한화와 방한장갑을 반드시 착용하도록 조치했다.

 

구 관계자는 “혹한기에는 작업능률이 떨어지고 사고 위험도 상승한다”면서 “현장 근로자에게 집중도를 높여 일하도록 하고 충분한 휴식을 보장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2 [13:50]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충무로 기대주 최희서, “드라마 ‘비밀의 숲’ 열성팬...장르물 도전하고파”
‘절찬상영중’ 고창석, 뭐든지 뚝딱뚝딱 ‘고블리 요리왕 등극’
유승호 채수빈, 아이사랑-동물사랑 스틸 공개!
‘절찬상영중’ 이성경, 시원시원 워킹 포착 ‘역시 모델답네’
'투깝스' 박훈, 아버지 최일화의 비뚤어진 부정에 혼란
'마더' 고성희-허율, 차가운 현실 마주한 ‘위태로운 모녀’!
‘의문의 일승’ 윤균상 위기 상황, 포박+혼절 ‘궁금증 증폭’
‘라디오스타’ 김이나, 직장인 출신 ‘40분 작사봇’ 인증!
'그냥 사랑하는 사이' 이준호♥원진아, 아슬한 침대 키스 1초전 포착! 설렘 지수 200%
배우 김기방, SBS <키스 먼저 할까요> 통해 ‘삼순이 패밀리’ 김선아와 재회!
다비치 컴백, 특별한 뮤지션이 참여한 특별한 앨범이 될 것
‘키스 먼저 할까요’ 티저공개, 감우성♥김선아 돌직구 멜로 ‘시선강탈’
인기기사

티파니 화보 공개, 기분 좋은 에너지 가득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