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더'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네 모녀! ‘웃음꽃 활짝’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가 이보영-이혜영의 반전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극중 10년간 엇갈린 이보영-이혜영-전혜진-고보결이 실제로는 끈끈한 ‘가족케미’를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1월 24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모녀로맨스. 이 가운데 유쾌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 촬영 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중 이보영은 조류학 연구원에서 과학 전담 임시교사가 된 ‘수진’ 역을, 전혜진은 수진의 동생으로 질투가 강하고 욕심이 많은 ‘이진’ 역을, 고보결은 새내기 기자로 수진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현진’ 역을 맡아 세 자매 사이에 갈등이 드러날 예정이다. 이러한 세 딸을 홀로 키운 이혜영은 당대 최고의 배우 강인한 엄마 ‘영신’ 역을 맡았다.

 

먼저 공개된 스틸 속 이보영과 이혜영은 극중 10년간 어긋난 모녀의 모습과는 달리, 서로의 눈을 마주치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보영은 이혜영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한 듯 깍지 낀 손을 턱에 대고 경청하고 있다. 그러면서 입가에는 미소가 떠나지 않아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고스란히 느껴진다. 이혜영 역시 이보영 쪽으로 몸을 기울인 채 대화에 집중하고 있어 다정함이 묻어 나온다.

 

그런가 하면, 이혜영의 세 딸로 등장하는 이보영-전혜진-고보결 ‘비주얼 세 자매’의 유쾌한 모습도 포착됐다. 전혜진은 이보영에 대한 강한 질투를 보일 예정이지만 실제로는 새하얀 치아를 오롯이 드러내며 발랄한 매력을 풍기고 있다. 특히 이보영의 말 한 마디에도 웃음보를 터뜨리고 있어 시선을 끈다. 이보영을 잘 따르는 막냇동생 역할인 고보결도 환한 미소를 짓고 있어 웃음꽃 만발한 현장 분위기가 그대로 전해진다.

 

tvN ‘마더’ 제작진은 “극중 베일에 싸인 네 모녀가 함께하는 촬영장은 여배우들 간의 돈독한 사이가 돋보이며 따뜻함으로 가득하다”며 “특히 이보영이 이혜영에게 많은 조언을 구하고 이혜영 역시 다정한 미소로 화답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보영-이혜영을 중심으로 한 또 다른 모성애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는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최고의 웰메이드 일드로 손꼽히는 동명의 일본드라마를 원작으로 한다. ‘슬기로운 감빵생활’ 후속으로 오는 1월 24일(수) 밤 9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tvN ‘마더’ 제공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4 [11:1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개그우먼 신기루, 품절녀 대열에 합류
'황후의 품격' 최진혁, 대역 없이 액션 장면 소화...'경호원의 품격'
유진 기태영, 인컴퍼니에 새 둥지.. 14년 함께한 매니저와 의리
‘나쁜형사’ 피할 곳은 없다! 신하균-김건우, 과연 최후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그라나다 떠난 현빈, 악몽은 끝날까.
'SKY 캐슬' 염정아vs.이태란, 연기 장인들이 만들어낸 드라마 화제성 1위
'신의 퀴즈:리부트' 김재원 ‘심멎’ 긴장감 폭발한 엔딩 시크릿 코드 총정리!
‘나쁜형사’ 취조실에서 만난 신하균&박호산, 무슨 일?!
배우 오만석, 아름다운 세상 캐스팅 확정! 학교폭력 가해자의 아버지 ‘오진표’ 역 맡아!
'아름다운 세상' 박희순-추자현, 오만석-조여정, 학교폭력 둘러싼 부모 대 부모로 만난다!
'프리스트' 박용우가 죽기 전, 연우진에게 남긴 마지막 힌트, “이해민수녀님을 찾아라.” 왜?
‘청춘식당’ 원조 걸크러시 로커 도원경 출연…전매특허 ‘기타 세러모니’ 보여줄까?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