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전남도 공동추진, 탄성소재 산업 정부정책 반영 탄력받다.
사업비 2,042억원(국비 1,262억원) 규모의 예타 사업 추진

부산시와 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BISTEP)은 전남도와 협력하여 전량수입에 의존하는 기능성 특수 탄성소재의 자립화를 위해 총 사업비 2,042억원(국비 1,262억원) 규모의 예타 사업을 추진한다.

 

탄성소재란 고무와 같이 탄성을 갖는 재료를 의미한다. 내열성·내구성이 뛰어난 특수탄성소재, 열을 가하여 마음대로 모양을 바꿀 수 있는 열가소성 탄성소재, 기능성을 부여한 기능성 탄성소재 등으로 분류된다.

 

탄성소재는 수송기계·전기전자·항공우주 분야에서 최종제품의 품질 수준을 판단하는 핵심소재로, 제품의 안락성·내구성·방진성 등에 직접적으로 관여한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 부각되고 있는 로봇, 3D프린트 등에 진동감쇄, 감성 및 유연성을 강화하기 위한 핵심소재로 수요의 폭발적 증대예상되는 산업이다. 예를 들어 휴머노이드 로봇 스킨, 인공 근육, 맞춤형 스포츠 소재 등 활용될 수 있다.

 

이렇게 고부가가치를 가지는 핵심탄성소재는 수요증대 예상에도 불구하고, 국내 기술경쟁력은 선진국 대비 60% 수준으로 정체되어 전량 해외수입에 의존하는 상황이다. 국내 자립화가 절실한 이유이다.

 

이에 본 사업은 탄성소재산업의 자립화를 이루고, 나아가 세계 5대 강국으로 도약한다는 목표로 추진한다. 16개 핵심 전략과제와 탄성소재산업 발전환경 구축을 사업내용에 포함하고 있으며, 총 사업비는 약 2천억 원 규모다.

 

신발·고무벨트 산업이 발달한 부산지역과 합성고무 생산설비가 밀집된 전남과연계로 남해안 지역을 국가 신성장산업의 탄성소재 육성 중심지로 전략화 하고, 탄성소재 산업 고도화로 2015년 기준 21조 원인 국내 시장 규모를 2023년까지연간 43조 원 규모로 키운다는 방침이다.

 

이미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2월 6일 발표한 ‘첨단화학산업 발전전략’에 이번사업의 추진내용을 반영하며, 본 사업의 추진의지를 밝히기도 하였다.

 

부산시 관계자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고무신을 신었던 우리나라에 고무산업은60~70년대 경제성장의 핵심 산업이었고, 이후 부산의 특화산업으로 꾸준히 육성되었다. 이번 사업으로 우리나라 탄성소재 산업을 고도화하고 관련 신산업을 창출하여 산업혁신과 일자리 창출을 견인하겠다”고 밝혔다.

 

일자리 2,575개, 매출액 2조 9,351억의 사회/경제적 성과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사업의 기획은 부산과학기술기획평가원, 한국신발피혁연구원,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자동차부품연구원이 주도하여 추진한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2:14 [11:25]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건반 위의 하이에나’ 그레이-에일리-멜로망스-리듬파워까지 야생의 꿀 보이스 총집합!
권도균, 日 뮤지컬 첫 주연작.. 연휴까지 반납한 구슬땀 연습현장 공개
'으라차차 와이키키' 김정현X정인선 결혼식 포착! 두근두근 첫 입맞춤까지!
‘마더’ 이보영-고성희, 양보 없는 신경전! ‘눈빛 대립’
효리네2 추가촬영, 따뜻해진 제주의 봄 기운을 담는다
‘크로스’ 조재현, 고경표 향해 ‘울컥+날 선 눈빛’ 무슨 일?
‘라디오스타’ 박성광, 알고보니 팔방미남? 마사지 자격증 취득!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깊은 잔상 가득 ‘첫 티저’ 영상 공개!
배우 이정혁, 새해에도 여전히 ‘잘생김’ 묻은 촬영현장 포착!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X김소현의 전파 방정식이 두 배의 시간, 두 배의 재미로 온에어!
'같이 살래요' 한지혜, 선택한 이유? “30대, 둘째딸, 속 깊은 성격, 많은 부분에 공감했다.”
헨리, 심쿵 섹시미 ‘남친짤’ 화보 공개
인기기사

솔비, 스페인 일상 담은 패션 화보 공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