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배우 장기용의 파격 도전, “강렬한 캐릭터, 배우로서 로망 있었다.”


배우 장기용이 ‘나의 아저씨’를 통해 파격적인 도전에 나선다. 본인의 말을 빌자면, “이번 역할은 변신이 아니라 도전이다.”

 

오는 21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극본 박해영,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초록뱀미디어)는 삶의 무게를 버티며 살아가는 아저씨 삼형제와 거칠게 살아온 한 여성이 서로를 통해 삶을 치유하게 되는 이야기. 장기용은 극중 퍽퍽한 현실을 온몸으로 버티며 살아가는 여자 이지안(이지은)의 곁을 맴도는 거친 남자 이광일 역을 맡았다.

 

지난가을, 전작을 통해 훈훈한 대학 선배의 모습으로 여심을 흔들었던 장기용. ‘나의 아저씨’에선 180도 이상의 달라진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광일은 나쁜 남자다”라고 한 마디로 설명했고, 이어 “속으로는 남모를 아픔을 지녔다”고 덧붙였다. “배우로서 강렬한 캐릭터를 꼭 한번 해보고 싶었다. 광일을 만난 순간부터 묘하게 끌리는 느낌이 있었다”는 소회는 그가 어떤 연기로 광일이란 캐릭터에 나쁜 매력을 불어넣을지 궁금케 하는 대목이다.

 

장기용은 “아직 제가 연기로 많은 것을 보여드리지 못했기 때문에 이번 역할은 연기 변신이라기 보다는 도전이라고 봐주셨으면 좋겠다. 부족한 부분들을 채워가고 있다”고 했다. 그래서 더욱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고, 캐릭터가 지닌 특유의 어둡고 악한 분위기를 어떻게 표현해야 할지 늘 고민하고 있다고. 그 노력의 일례로 “누아르 영화의 개성 강한 캐릭터들을 많이 찾아봤다. 대본에서 드러나는 광일의 거친 말투와 행동들을 나만의 방식으로 자연스럽게 표현하기 위해 계속 연구하고 있다”고 한다.

 

“오디션을 본 이후 캐스팅이 됐다는 소식을 듣고 굉장히 기뻤다. 동시에 잘할 수 있을까 하는 걱정도 밀려왔다”라고 본격적인 촬영 전의 기억을 떠올렸지만, 이내 곧 “현장에서 김원석 감독님을 믿고 따라가고 있다. 감독님의 섬세한 디렉션을 따라 연기하다 보면 나도 모르는 나의 모습이 나온다. 신기한 경험을 하고 있다”는 장기용. 한층 더 업그레이드되고, 한층 더 달라진 그의 도전적 매력이 기대되는 이유다.

 

한편, ‘나의 아저씨’는 웰메이드 작품 메이커 tvN ‘미생’, ‘시그널’의 김원석 감독과 ‘또 오해영’의 박해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이선균, 이지은(아이유), 박호산, 송새벽, 이지아, 장기용 등 스크린에서도 함께 보기 힘든 믿고 보는 배우들의 총출연으로 캐스팅 단계부터 화제를 모으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나의 아저씨’ 3월2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사진제공- tvN>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3:14 [14:42]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마성의 기쁨’ 최진혁, 열정 가득한 촬영 현장 공개
배우 차민지, 프리스트 캐스팅! 열의 넘치는 형사로 변신! ‘걸크러쉬’ 매력 뽐낸다!
이승기 4년만의 화보, 소년에서 남성으로 돌아왔다
“요즘 가장 핫한 가수” 지코 ‘대화의 희열’ 게스트 출격
'뷰티 인사이드' 3차 티저 공개 ‘신데렐라’서현진, 구두 벗고 애타게 향한 곳은?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 꽃길 엔딩 맞을 수 있을까
'아는 와이프' 로맨스 포텐 터진 지성X한지민. 다시 또 현실로?!
‘일억개의 별’ 서인국vs정소민, 예측할 수 없는 정면 눈빛 대면 결과는? 궁금증↑
'해투3' NCT 루카스, “SM에서 내가 제일 잘 생겨” 외모 천재 부심 뿜뿜!
‘댄싱하이’ 코치진, 10대 댄서 35명과 팀 구성 완료! 자존심 대결 시작된다!
'마성의 기쁨' 최진혁X송하윤, “우리 한 계절만 만나보자, 겨울이 올 때까지”
배우 고민시, 풍부한 감성이 돋보이는 화보 ‘시선 집중’
인기기사

혜리 하와이 화보… 봄을 부르는 반박 불가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