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도시가스공급시설 폭발 대비훈련 실시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진행모습

 

부천시는 지난 5월 17일 부천시 최대 열병합발전소인 GS파워(주) 부천사업소에서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대규모 사업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복합재난에 대비한 실전훈련으로 부천소방서, 원미·소사·오정경찰서, 군부대 등 23개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등 450여 명이 참여했다.

 

GS파워(주)의 도시가스공급시설에서 가스폭발이 발생해 건물붕괴와 유해화학물질(염산)이 유출된 상황을 가정해 훈련을 진행했다. 시민 비상대피훈련과 대형화재 진압, 염산유출 제독 및 복구훈련을 실시했으며, 부천소방서 소방차량과 화생방대대 제독차량, 가스안전공사 가스누출검지 차량 등 차량과 장비 50여 대가 동원됐다.

 

특히 부천소방서의 긴급구조 종합훈련과 병행 실시함으로써 재난사고 발생 시 유관기관 간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각 기관장의 지휘통제 역량을 높일 수 있었다.

 

훈련을 주재한 김만수 부천시장은 “우리 시에서 발생 가능한 복합재난을 대비해 훈련을 실시함으로써 재난대응역량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며 “반복적인 훈련으로 재난대응체계를 확립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5:18 [14:11]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슈퍼모델 권은진, 크리스마스 화보 공개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