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아픈 마음까지 어루만지는 ‘미소 천사’ 원진아 스틸컷 첫 공개!



‘라이프’ 원진아가 대세 배우다운 깊이 있는 연기와 아우라로 안방을 사로잡는다.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오는 7월 23일 첫 방송되는 JTBC 월화특별기획드라마 ‘라이프(Life)’(연출 홍종찬 임현욱, 극본 이수연, 제작 씨그널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측은 13일 소아과 의사 이노을로 분하는 원진아의 스틸을 최초 공개했다.

 

‘라이프’는 우리 몸속에서 일어나는 격렬한 항원항체 반응처럼, 지키려는 자와 바꾸려는 자의 신념이 병원 안 여러 군상 속에서 충돌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의사의 신념을 중시하는 예진우(이동욱 분)와 무엇보다 숫자가 중요한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조승우 분), 그리고 이를 둘러싼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고 밀도 높게 담아내 차원이 다른 웰메이드 의학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공개된 사진 속 원진아는 존재만으로도 따듯한 소아과 의사 이노을을 자신만의 색으로 완벽히 소화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어린 환자에게 친근하게 다가가 환한 미소를 짓는 원진아는 천생 소아과 의사다운 온화한 아우라를 발산한다. 캐릭터 펜 뚜껑 등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위해 사소한 소품까지 신경 쓴 섬세한 노력도 신뢰감을 높인다. 동료들 사이에서도 사려 깊은 태도를 보여 주는 상국대학병원의 사랑스러운 ‘미소 천사’지만 무언가를 고민하는 진지한 표정과 눈빛은 원진아만의 존재감과 한층 깊어진 연기 변신을 기대하게 된다.

 

원진아가 연기하는 이노을은 밝고 따뜻한 상국대학병원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다. 냉철한 승부사 구승효의 등장으로 병원이 혼란에 빠진 상황에서도 현실과 이상 사이에서 좋은 해답을 찾기 위해 고민하는 인물. 원진아는 이미 전작을 통해 입증한 섬세한 감성과 유니크한 매력 위에 묵직한 무게를 더한 깊이 있는 연기로 대세 배우임을 입증할 예정이다.

 

‘라이프’ 제작진은 “원진아가 곧 이노을 자체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섬세한 연기로 캐릭터를 구현하고 있다. 디테일한 감정의 결을 세밀하게 표현하는 원진아의 연기에 감탄할 정도”라고 칭찬하며 “‘라이프’를 통해 원진아의 또 다른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라이프’는 ‘비밀의 숲’으로 장르물의 새 장을 연 이수연 작가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에서 섬세한 연출로 호평 받은 홍종찬 감독이 의기투합했고, 이동욱, 조승우를 비롯해 원진아, 이규형, 유재명, 문소리, 문성근, 천호진, 태인호, 염혜란 등 탄탄한 내공의 연기神들이 세상 가장 완벽한 ‘믿고 보는’ 드림팀을 완성해 2018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라이프’는 ‘미스 함무라비’ 후속으로 오는 7월 23일(월)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씨그널 엔터테인먼트그룹, AM 스튜디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7:13 [14:43]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진짜사나이300’ NCT 루카스, 양손에 비닐장갑 장착! 삼계탕 첫맛에 토끼 눈!
‘SKY 캐슬’ 또 다시 캐슬을 뒤흔든 송건희의 일기, 감춰진 사건의 진실은?
백종원 딸, 눈을 뗄 수 없는 사랑스러움
‘왜그래 풍상씨’ 유준상, 캐릭터 포스터 공개! 동생들 향한 눈물 나는 사랑! 시선 집중!
‘동물의 사생활’ 엘, 베테랑 촬영감독도 인정한 실력 ‘엄지 척’
‘톱스타 유백이’ 유인나, 특급 지원! ‘달콤 목소리 여신’ 뜬다! 한파 녹일 ‘귀호강 장면’ 예고!
'배틀트립' 심혜진, “양조위-장만옥-공리와 한솥밥 먹은 사이” 홍콩 스타들과 친분 과시
'전지적 참견 시점' 이승윤, 10년 만에 프로필 사진 촬영에 설렘+열정 폭발! 파격 제안까지! ‘팔색조’ 활약 기대해~
'공복자들' 노홍철, 유민상도 놀란 뱃살 포착! 노홍철 VS 유민상! 푸딩 뱃살 현실 배틀!
‘프리스트’ 엑소시스트 박용우 미스터리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
‘신의 퀴즈:리부트’ 비밀 품은 김준한, 어떤 과거를 갖고 있는 것일까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관전 포인트는 현빈! 현빈! 현빈!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