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개발은행 “코로나19 여파에 한국 성장률 1.3% 전망”

지난해 말 전망치보다 1%p ↓…아시아는 5.2%→2.2% 하향 조정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4/06 [11:29]

아시아개발은행 “코로나19 여파에 한국 성장률 1.3% 전망”

지난해 말 전망치보다 1%p ↓…아시아는 5.2%→2.2% 하향 조정

김정화 | 입력 : 2020/04/06 [11:29]

아시아개발은행(ADB)이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올해 한국 경제 성장률을 1.3%로 전망했다. 지난해 12월 전망치였던 2.3% 보다 1.0%p 하향 조정했다. 

 

기획재정부는 3일 ADB의 2020년 아시아 역내 경제전망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ADB는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아시아 46개 회원국의 경제 성장률이 지난해 5.2%에서 올해 2.2%로 하락하고, 내년에는 6.2%로 반등할 것으로 전망했다. ADB가 당초 예상했던 회원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는 5.2%였으나 3.0%p 하향 조정했다.

 

한국은 올해 1.3%, 내년에는 2.3%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ADB는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세계 경제의 주요 위험요인”이라며 “신속하고 결단력 있는 정책 추진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어 “포용적이고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서는 역내 개발도상국이 혁신 정책을 펴야 한다”며 “교육 체계 정비, 기업가 정신 촉진, 지식재산권 등 제도 정비, 자본시장 발전, 역동적 도시 조성 등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이동
메인사진
수지, 과한 꾸밈 없이도 시선 압도하는 화보 장인의 아우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