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D-1 ‘출사표’ 나나X박성훈이 직접 밝힌 관전포인트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6/30 [16:10]

첫방 D-1 ‘출사표’ 나나X박성훈이 직접 밝힌 관전포인트

김정화 | 입력 : 2020/06/30 [16:10]

 

 

나나와 박성훈이 ‘출사표’ 첫 방송 관전포인트를 밝혔다.

 

7월 1일 수요일, 바로 내일 밤 9시 30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연출 황승기, 최연수/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이하 ‘출사표’)가 드디어 첫 방송된다. 이에 ‘출사표’를 이끌어갈 두 주인공 나나(구세라 역), 박성훈(서공명 역)에게 알고 보면 ‘출사표’ 첫 회를 더욱 짜릿하고 유쾌하게 즐길 수 있는 관전포인트를 물어봤다.

 

◆ 나나 “살아있는 캐릭터, 속 시원한 민원왕 활약상”에 주목

 

나나는 극중 ‘불나방’이라 불리는 민원왕이자 취업 준비생인 구세라 역을 맡았다. 구세라는 가진 것은 없지만 할 말은 꼭 해야 하는 인물. 이름처럼 늘 굳센 구세라는 ‘출사표’ 속 다양한 인물들, 특히 원칙주의자 5급 사무관 서공명과 얽히고설키며 좌충우돌 에피소드를 보여준다.

 

나나는 ‘출사표’만의 특별함을 “각각 살아있는 다양한 캐릭터들의 매력”으로 꼽았다. 관전포인트는 “너무나도 다른 세라와 공명의 케미스트리를 지켜봐 달라. 또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고 어떻게 해서든 해결해 나가는 속 시원한 민원왕의 활약상을 눈 여겨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밝혔다.

 

◆ 박성훈 “관전포인트는 단연 나나, 기대해 주세요” 강추

 

극중 박성훈은 원칙주의자 5급 사무관 서공명으로 분한다. 서공명은 까칠한 성격의 지적질 대마왕이지만 가끔씩 허당기가 폭발하며 웃음을 주는 매력적인 인물. 특히 극중 민원왕인 나나와의 로코 케미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성훈은 “이전에 다루어지지 않았던 ‘구의회’가 주요 배경이다. 구의회와 구의원들이 어떻게 구성되어 있고, 어떤 일을 하는지 눈 여겨보시는 것도 ‘출사표’를 즐기는 하나의 재미가 되지 않을까 싶다”라고 드라마 매력을 꼽았다. 이어 “최고의 관전포인트는 단연 나나이다. 그간 작품에서 시크하고 도회적인 이미지를 선보였던 나나의 색다른 변신 기대해 달라”라고 상대역 나나를 추천했다.

 

◆ 나나, 박성훈 “’출사표’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두 배우가 ‘출사표’ 첫 방송을 기다리는 예비 시청자들에게 한 마디씩 전했다. 나나는 “시청자분들께 소소한 재미와 행복, 감동이 고스란히 전해졌으면 좋겠다. ‘출사표’를 통해 지치고 힘든 모든 분들께 힘이 되고 희망을 드릴 수 있길 바란다. 기대해 주세요.”라고 밝혔다.

 

이어 박성훈은 “철벽남 공명과 불나방 세라의 작은 날갯짓이 여러분들의 지친 일상에 즐거움과 위안이 되길 바랍니다. 30분 앞당겨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출사표’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라고 전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 첫 방송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2020년 7월, 무더위를 한 방에 날려버릴 유쾌 상쾌 통쾌한 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이동
메인사진
배우 김여진, 이미 ‘완성형’ 비하인드 컷 공개! 눈빛으로 시선 압도!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