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 일승' 정혜성,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 역할 ‘톡톡’


‘의문의 일승’ 정혜성이 촬영장 비타민으로 등극했다.

 

배우 정혜성은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극본 이현주/연출 신경수/제작 래몽래인)에서 걸크러시 형사 진진영을 맡아 활약을 펼치고 있다. 극중 진진영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해온 인물. 진범인 장필성(최원영 분)을 체포한 뒤 오열하는 진진영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프게 만들었다.

 

지난 방송에서 진진영은 깊은 분노를 드러냈다. “장필성이 죽어버렸으면 좋겠다”며 꾹꾹 눌러왔던 진심을 내비친 것. 이후 방송 말미, 진술실에 쓰러져 있는 장필성과, 그의 옆에서 넋을 잃은듯한 진진영의 충격적 엔딩은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강렬한 의문을 남긴 진진영의 엔딩이 화제를 모은 가운데, ‘의문의 일승’ 제작진은 정혜성의 반전 가득한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드라마 속 심각한 모습과는 달리 밝고 귀여운 정혜성의 매력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정혜성은 촬영장 곳곳에서 현장을 밝게 물들이고 있다. 볼 빵빵 귀여운 애교를 보이는가 하면, 카메라를 향해 V 인사를 하는 등 정혜성의 유쾌한 모습이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되고 있다.

 

이렇듯 늘 밝은 미소를 잃지 않는 정혜성은 촬영장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는 후문이다. ‘의문의 일승’ 제작진은 “정혜성은 촬영장의 비타민 같은 존재다. 언제 어디서나 열심히 하는 정혜성의 모습이 현장에 힘이 되고 있다. 분위기 메이커인 정혜성 덕분에 배우들끼리의 호흡도 좋고 시너지가 나는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SBS ‘의문의 일승’은 매주 예측불가 전개와 강렬한 엔딩, 극을 가득 채우는 배우들의 막강 연기력이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의문의 일승’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의문의 일승’>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8:01:12 [10:38]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개그우먼 신기루, 품절녀 대열에 합류
'황후의 품격' 최진혁, 대역 없이 액션 장면 소화...'경호원의 품격'
유진 기태영, 인컴퍼니에 새 둥지.. 14년 함께한 매니저와 의리
‘나쁜형사’ 피할 곳은 없다! 신하균-김건우, 과연 최후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그라나다 떠난 현빈, 악몽은 끝날까.
'SKY 캐슬' 염정아vs.이태란, 연기 장인들이 만들어낸 드라마 화제성 1위
'신의 퀴즈:리부트' 김재원 ‘심멎’ 긴장감 폭발한 엔딩 시크릿 코드 총정리!
‘나쁜형사’ 취조실에서 만난 신하균&박호산, 무슨 일?!
배우 오만석, 아름다운 세상 캐스팅 확정! 학교폭력 가해자의 아버지 ‘오진표’ 역 맡아!
'아름다운 세상' 박희순-추자현, 오만석-조여정, 학교폭력 둘러싼 부모 대 부모로 만난다!
'프리스트' 박용우가 죽기 전, 연우진에게 남긴 마지막 힌트, “이해민수녀님을 찾아라.” 왜?
‘청춘식당’ 원조 걸크러시 로커 도원경 출연…전매특허 ‘기타 세러모니’ 보여줄까?
인기기사

미모 포텐 터진 ‘이다희’, 여신 자태 공항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