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동물병원을 찾은 민환의 표정이 심각해진 이유는?



동물 병원을 찾은 민환의 표정이 심상치 않다.

 

14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최민환이 반려견 로또를 데리고 병원에 간 이야기가 그려진다.

 

14살 노견인 로또는 연습생 시절부터 민환의 빈자리를 메운 가족이다. 오랜만에 민환은 로또와 재율이의 독박 육아를 맞닥뜨리며 즐거우면서도 고난(?)의 시간을 보냈다고.

 

민환은 로또의 건강 검진을 위해 동물 병원을 찾았다. 이후 집으로 돌아온 민환은 로또에게 모든 관심을 쏟는 모습을 보여 병원에서 받은 진단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민환 가족과 반려견 로또의 이야기가 그려질 ‘살림남2’는 14일 KBS2 TV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살림남2>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뉴스웨이브) news@newswave.kr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19:08:14 [14:19]   최종편집: ⓒ 뉴스웨이브
인기기사

LA 빛낸 화보 여신 박민영! “완벽한 패션
닫기